올해 방송3사 예능대상이 마무리가 되었다. kbs는 방송사 사정으로 연예대상을 할 수 없었고, mbc 연예대상은 전현무에게 2017 sbs 연예대상은 미운우리새끼 모벤져스에게 돌아갔다. 어머님들의 말발(?)은 올해도 화제였고 그 반응은 왠지 우리네 어머니들 보는것 같아서 정겹고 재미있기도 했다. 그러나 미운우리새끼 모벤져스가 대상을 받았다는 것은 꽤나 놀랄만한 일이었다.

 

 

앞서 그렇게 여러 예능인들을 대상으로 대상후보로서 인터뷰를 했던 것은 결국 이 반전을 위한 빅픽쳐 아니었던가? 그런데 그 빅픽쳐가 조금은 기분좋은 반전보다는 좀 진짜 뒷통수를 얻어맞은 듯한 반전이었다는 점에서 플러스가 되는게 아니라 마이너스가 된듯하다.

 

 

일단 인터넷에는 미운우리새끼 어머님들이 대상 받은 것을 가지고 뭐라 하는 말들이 있던데, 어머님들이 자신들이 원해서 받은 것이 아니니 엄한 화살을 미운우리새끼 어머님들에게 돌리지 않았으면 한다. 그분들은 상을 받은 분들이지 주는 분들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래도 원래 방송사의 연예대상이 가장 마지막 대상에 온통 관심이 쏠리는 마당에 2017 sbs 연예대상에서 대상을 발표하기 전에 이승기의 출현과 집사부일체의 홍보까지 제대로 다 나왔던터라, sbs로서는 뽑아먹을것 다 뽑아먹는 상황에서 이런 반전을 보였다는 점이... 정말 어허허... 웃음이 나오게 된다.

 

대상후보 인터뷰라는 모습만 없었어도 좀 그렇지는 않았을거라는 생각이다. 어쨌거나 결국 파격적인 수상이 가져다주는 반전과 나의 뇌리속에 집사부일체라는 제대로 된 홍보만 남은 2017 sbs 연예대상이 아니었을까?

Posted by 내가 하고픈 이야기 끝없는 수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