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폭락했다. 물론 워낙 많이 고점을 찍으면서 올라갔던 터라 엄청나게 가격이 떨어졌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비트코인은 높은 몸값을 자랑하고 있다. 거의 이틀만에 천만원 정도가 빠졌다고 하는 비트코인. 정말 튤립의 열기만큼이나 가상화폐에 대한 열기는 제정상이 아니라고 느껴질만큼 험하게 올라갔었고, 이제 그 정점을 찍은게 아닌가 싶다.

 

 

솔직히 그저 컴퓨터속 숫자놀음일뿐인 비트코인을 이렇게 고가로 올려놓은 것은, 분명 다른 사람들의 돈을 갈취하고자 하는 그 욕심이 이면에 존재했다고 말을 할 수 있다. 실질적인 물질도 아닌, 사실 존재는 하나 거의 아무 가치가 없다고 할만한 그런 것을 위해서 실제 돈 수천만원을 내놓을 이유가 과연 무엇이 있을까?

 

 

그 일확천금을 노리려고 하는 행동 뒤에는 결국 비트코인 가격 열풍으로 다른 사람들을 현혹시켜서 그들의 열심으로 벌어들인 돈을 빼앗아 보겠다는 욕심이 존재한다고 해야 하겠다. 이번에 비트코인 가격만이 아니라 이더리움 등 다른 가상화폐들도 가격이 떨어졌다고 하는데... 충분히 예견된 일이라 하겠다. 사람들은 그렇게 멍청하지 않고 그렇게 남들이 말도 안되는 폭리를 취하는 것에 대해서 바보처럼, 별 가치도 없는 01의 조합을 그리 응원해주고 싶어하지 않는다고 보여진다.

 

Posted by 내가 하고픈 이야기 끝없는 수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